home  수강후기 > 수강후기

수강후기

수강후기

제 목 [회화의 틀] 회화의 틀 수강 후기!!!
작성자 참참78 등록날짜 2019-02-03 08:43:43 / 조회수 : 657
강좌명 [패키지] 패키지C (모든 강좌)
  • 회화의틀 후기입니다.

    우선 선생님께 이렇게 훌륭하고 귀한 자료 만들어 주시고, 강의 해 주신 것에 대해 정말 정말 감사드립니다.

    작년에 '영의틀 틀'을 수강하고 이어서 회화의 틀을 수강하였는데, (현재 회화의 틀 2 수강 중) 보물같은 표현 뿐만 아니라 영어식으로 그리고 구어체에서 어떤 방식으로 말을 해야 할지에 대한 방향을 알려주신 것 같아 정말 감사드립니다.

     저는 개인적으로 영어의 틀 뿐만 아니라 회화의 틀에서도 많은 도움을 받았고, 회화의 틀 또한 단순 몇몇개의 표현 암기의 강의가

    아닌, 영어식 사고가 어떤 것이며, 영어식으로 생각할 수 있는 표현들을 지속적으로 다른문장을 통해 반복학습시켜줌으로써

     결국 영어식 사고방식의 개념 및 원리를 심어주신 강의 및 교재 구성이 너무 만족스러웠습니다.

     혹시 저처럼 도음을 크게 받을 수 있는 분들이 있을 수 있기에, 제가 특히나 도움을 받았던 부분들을 간략하게 정리좀 해봤습니다.

     

     교재에 있는 예문들의 수준과 질, 그리고 그 문장들의 순서만 봐도 얼마나 많은 공을 들여서 중요한 영어식 사고를 심어주고자

    만드신 표현들인지 알수 있었고, 앞으로 수강할 '기적의 명사구' 도 정말 많이 기대를 하고 있습니다.

     다시 한번 선생님께 감사드립니다.

     

     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요~

     

     

    1. 간결한 문장으로 표현

    1) One minute into the debate (토론 시작 1분 무렵)

    --> 저는 이 문장 만들 때 '토론이 시작된 이후 1분이 지났을 때' 로 문장을 바꾸고 만들고자 했습니다.

    하지만, 'One minute into the debate' 와 같은 간결한 문장을 보고 선생님이 얘기하신 1:1 대응방식으로만 만들고자 했고,

    본질적인 의미에 대한 고민도 안하고 정석적으로만 만들고자 했던 것 같습니다.

    저 문장을 접한 이후 여러가지 비슷한 표현이 있을 때 마다 저 문장을 기억하면서 많은 표현의 응용이 가능해 졌습니다.

     

    2) I've beem away from home 5 years. (내가 집을 떠나지 5년이 되었다) 

     이 문장도 away from을 사용함으로써 5년간 집에서 떨어져 있었다라는 표현이 되면서 정말 간결하고

     다른 문장에서도 비슷한 표현으로 응용이 가능했습니다.

    2. 동사 + 명사의 표현 사용 (make a record / pay respect to / has a ban 등)

    저는 '기록하다 : record', '존경하다 : respect', '금지하다 : ban' 에 대한 의미를

    알고 있었고, record = make a record 가 같은 것도 알고는 있었습니다.

    다만, 왜 같은 의미가 저렇게 두가지 표현이 있는지에 대해서는 이해를 못했었고,

    그냥 사람들마다 말하는 습관이 달라서 같은 의미지만 두가지 표현이 있는줄로 알았었습니다.

    하지만, 선생님의 강의를 듣고 이제 확실히 영어권 인들이 굳이 make a record식의 표현으로 쓰는지 알게 되었고, 저도 그렇게 쓰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.

    강의 시 몇가지 예를 들어주셨는데 Make a record라는 표현을 사용함으로써

    " 시각적으로 기록하다" : Make a visual record of

    " 마음으로 기록하다" : Make a mental record of

    중간에 형용사를 넣어 여러가지 다양한 표현을 하기가 수월하기 때문임을 알게 되었습니다.

    다른 예로 '제규어 살상을 엄격히 규제하다'도 'have a ban on' 이란 표현을 써서

    중간에 형용사를 넣어 'have a strict ban on' 의 표현하는 것도 마찬가지였구요.

     

    그 이후로 저는 '동사' 단독으로 쓰는 표현보다 '동사 + 목적어'의 표현을 의도적

    으로 더 쓰려고 하고 있고, 그렇게 함으로써 표현을 훨씬 다양하게 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.

     

    3. 전치사 사용의 폭이 넓어짐. (out of, off 등)

    그 동안 off는 기존에 알고 있던 숙어 (get off / take off ) 등 정도로만 사용을 했었고, out of도 (out of order) 등의 숙어로 알고 있는 경우로만 사용을 했었습니다.

    회화의 틀 강의에서 전치사를 넣음으로써 표현을 간결하게 하는 문장을 많이 보여 주셨는데, 그 중에서도 저는 off와 out of를 사용한 문장을 보면서 전치사 하나로

    문장이 이렇게나 간결해 지고 구어적으로 바뀔 수 있는 부분에 대해 좀 놀랐습니다.

    1. out of

    여러가지 예문들 중에서도 'out of' 의 느낌과 늬앙스를 좀 알게 되었던

    문장들이 몇가지 있었습니다.

    1). It rolled out of the factory that way.

    : 굴려서 밖으로 나갔다라는 느낌이 있다고 하셨는데..이런 표현을 알고

    익히니, roll 이란 동사만 변경하면 다른 다양한 표현들도 사용할 수 있고,

    저런 문장에서의 out of 의 느낌을 이해할 수 있었습니다.

    2). He was forced out of office. (그는 강제로 공직에서 물러났다 / 퇴출되었다)

    이 문장도 out of 를 모르고 있다면 어떻게 표현해야 좋을지 참 난감

    한데요.. 저는 강의 들을 때 그냥 He was fired. 정도로밖에는 못

    만들었는데, 위의 표현처럼 세세한 느낌을 주지는 못한것 같습니다.

    3). The hawk grabbed the tiny prey out of grass.

    (매가 그 작은 먹이감을 풀밭에서 낚아 챘다.)

    여기서도 움켜지고 끄집어 냈다라는 느낌을 받았습니다.

    기존같으면 '낚아채다' 라는 단어 검색해서 동사로 쓰고 뒤에는 in the grass 라고

    했을텐데.. out of라는 표현을 사용함으로써 좀 더 생생한 느낌을 전달하는 것

    같습니다.

    2. off

    1. You are never going to persuade us off this project.

    (네가 아무리 설득해도 우리는 이 프로젝트에서 손을 떼지 않을 거야)

    이런 표현은 한국에서 한국식으로 영어 공부를 한다면 절대로 못 만들 문장인 것

    같습니다. 왜냐하면 '아무리 = no matter' , '설득하다 = persuade' ,

    '손을떼다 = give up' 으로 대다수가 생각할 겁니다.

     

    아마 off라는 전치사의 정확한 의미 및 늬앙스를 몰라서 일텐데요.

    '살짝 떨어진 느낌' 및 '잡아서 떼어내는 느낌'을 알고 나니 독해에서는 어느정도

    눈에 들어옵니다. 아직 문장 활용을 맘대로 할 수 있는 정도는 아니지만, 그 느낌을

    알고 늬앙스를 알고 나니 깊게 생각하면 문장이 어느정도 그려지고는 있습니다.

    2. dirve a motocycle off the cliff (오토바이를 몰아 절벽에서 점프하다)

    이 문장을 보고 참.. 간결하고 구어적이다라는 생각을 많이 했고, 다시한버

    off 로 인해 이렇게 문장을 만들 수 있는지에 대해 놀라고 감탄을 했습니다.

    3. It was found more than 10 miles off shore.

    (그것은 해안에서 10마일 이상 떨어진 곳에서 발견되었다. )

    그 동안 이런 비슷한 말을 할 일이 있을때 저는 그냥

    ' 해안 근처 = near by' 로 말을 하곤 했습니다. 그런데 이 문장을 보고 또

    off를 사용함으로써 다양한 표현이 가능하다는 것으로 알게 되었습니다.

     
이전글 [영어의 틀] 5년만에 다시왔습니다
다음글 [작문의 틀] 작문의 틀 수강후기
댓글 1개
  • 관리자 작성시간:2019-02-03 11:58:42 1년전
  • 유재현님 안녕하세요^^
    설날 연휴를 맞아 이렇게 정성이 가득담긴 수강평 접하니 큰 명절 선물을 받은 기분입니다.
    영어의틀 못지않게 회화의틀 강의 또한 만들고나서 큰 자부심을 가지는 강의인데
    이렇게 멋진 수강평으로 보상을 받게되어 너무 기쁩니다.
    강의도 강의지만 그 강의에서 가치를 발견하고 자신의 것으로 만드는 능력이 너무나도 탁월하시다는 생각이 듭니다.
    특히 강의내용을 함축적으로 정리하시는 것을 보니
    만약 회사생활을 하신다면 보고서 또한 멋지게 잘 작성하실것 같습니다.
    새해에는 가지고 계신 목표 꼭 달성하시고 가정에 행복이 가득하시기를 기원드립니다.
    감사합니다 ~